부천성모 이하예민·백지원 교수, ‘생애 첫 연구사업’ 선정

- 역량 있는 젊은 연구자 대상 최대 3년 연3천만원 이내 연구비 지원하는 정부사업

김은식 기자 승인 2022.09.21 09:41 의견 0

(좌) 위장관외과 이하예민 교수, (우) 안과 백지원 교수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위장관외과 이하예민 교수와 안과 백지원 교수가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2022년도 하반기 ‘생애 첫 연구사업’에 선정됐다.

‘생애 첫 연구사업’은 연구역량을 갖춘 신진연구자에게 연구기회를 제공하고, 조기 연구정착을 돕는 정부사업이다. 선정 교수들에게는 최대 3년간 연 3천만 원 이내의 연구비를 지원한다.

선정된 교수와 연구과제는 ▲인공지능을 이용한 유전학적 안정성 타입과 염색체 불안정성 타입의 위암을 분자학적으로 구분하는 연구(위장관외과 이하예민 교수), ▲연령관련 황반변성에서 치료에도 불구하고 진행되는 섬유화에 대한 연구(안과 백지원 교수)다.

부천성모병원 위장관외과 이하예민 교수와 안과 백지원 교수는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좋은 연구 결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엠디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