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30 08:31:26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의학/학술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3(월)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 심층적 논의의 계기 마련
등록날짜 [ 2020년11월21일 21시46분 ]

입원전담전문의 시범사업의 성과를 평가하고 본 사업으로의 확대를 위해 의료계 및 전문가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제도의 방향과 개선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토론회가 열린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김성주 의원과 신현영 의원(더불어민주당)이 공동 주최하는 “입원환자진료의 뉴노멀 - 입원전담전문의 제도의 현재와 미래” 국회 토론회가 오는 11월 23일 오후 2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과 신현영 의원이 공동 주최하고, 대한내과학회, 대한외과학회, 대한가정의학회가 공동 주관을 맡았으며 대한의사협회와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이번 국회토론회는 2016년 9월 시작된 입원전담전문의 시범사업의 성과를 분석하고 향후 입원전담전문의 제도의 저변 확대를 위한 발전 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토론회의 좌장은 ▲김영삼 교수(연세의대 내과학교실)가 맡았으며, 1부 주제발표에는 ▲장성인 교수(연세의대 예방의학교실)가 ‘입원전담전문의 시범사업 평가 및 제도 확대를 위한 제언’, ▲남은영 간호사(삼성서울병원)가 ‘간호에서 바라본 입원전담전문의 도입 효과’라는 주제로 각각 발표에 나선다.

2부 지정토론에는 ▲이중규 과장(보건복지부 보험급여과), ▲윤석준 교수(고려의대 예방의학교실) ▲신영석 선임연구위원(한국보건사회연구원), ▲안기종 대표(한국환자단체연합회), ▲정윤빈 교수(세브란스병원 입원전담전문의), ▲오선영 정책국장(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조동찬 기자(SBS 의학전문기자) 등이 나선다.

특히 금번 개최되는 토론회는 최근 입원전담전문의에 대한 높은 관심을 반영하듯 대한내과학회, 대한외과학회, 대한가정의학회 등 3개 학회가 공동으로 주관하여 눈길을 끈다. ‘입원전담전문의 제도 정착을 위한 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대한의사협회 역시 후원으로 참여하여 힘을 보탰다.

올려 0 내려 0
김은미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디스크 터졌다” 추간판 탈출증, 수술 정말 필요할까? (2020-11-23 17:32:03)
굽는 요리 습관, 중증 천식 환자 폐기능 악화 시킨다 (2020-11-21 21:41:1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