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1-30 08:31:26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10월20일 10시41분 ]

▲명지성모병원 허준 의무원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16일 대한전문병원협의회 주최로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열린 ‘제8차 정기총회 및 제9회 학술세미나’에서 대한병원협회장상을 수상한 후 정영호 대한병원협회장(왼쪽에서 세 번째) 및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대한전문병원협의회 주최로 지난 16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 서울에서 열린 ‘제8차 정기총회 및 제9회 학술 세미나’에서 보건복지부 지정 뇌혈관질환 전문종합병원 명지성모병원(병원장 허춘웅)의 허준 의무원장은 대한병원협회장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정기총회를 겸한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정규형 대한전문병원협의회장, 정영호 대한병원협회장,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과 이창준 국장을 포함해 대한전문병원협의회 소속 의료기관 병원장 및 관계자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허준 의무원장은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인 명지성모병원을 경영하면서 수준 높은 전문병원의 사례를 보여줌으로써 의료계 발전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친 공로와 업적을 인정받아 대한병원협회장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허준 의무원장은 “명지성모병원은 대한민국 대표 뇌혈관질환 전문종합병원으로 뇌혈관질환의 전문성을 확보하는 동시에 환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고자 꾸준히 노력해 왔다”며 “앞으로도 최고의 시설과 우수한 전문 의료진의 역량을 바탕으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지역 내에 신속하게 제공하고 전문병원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소임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안규리 서울의대 명예교수 제27회 ‘자랑스러운 경기인’수상 (2020-10-20 10:42:45)
고대안암, 다발골수종 환자 맞춤 세포치료 및 연구 활성화 기대 (2020-10-20 10:35:3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