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07:21:03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학회/의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6월30일 17시22분 ]

이준홍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신경과 교수(치매예방센터 소장)가 지난 27일(토) 대한치매학회 평의원회에서 대한치매학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이준홍 교수는 대한신경과학회, 대한임상신경생리학회, 대한노인신경의학회, 세계신경초음파학회 아시아지부 등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해 7월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초대이사장으로 선출되어 국내 중증신경질환 치료의 발전과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대한치매학회는 대한의학회의 회원 학회로 치매 분야와 관련된 최신 정보 교환, 학술적 교류 촉진 및 공동연구를 위해 2002년에 창립됐으며, 현재 총회원수는 2,219명이다.

국내 및 국외에서 활발하게 치매 관련 학술활동을 하고 있는 대한치매학회는 치매 분야의 대표 학회로서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 시행에 정책 자문 및 건의 등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으며 2022년 20주년을 앞두고 있다.

이준홍 교수는 “인구고령화로 치매의 발생빈도가 급속히 증가하고 국가적 보건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요즘, 치매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다양한 지원이 필요하다”며 “앞으로 1년간 대한치매학회를 대표해 총회 및 평의원회의 의장으로 활동하고 학술대회를 주관하는 등 대한치매학회의 회장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해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주대 김세혁 교수 대한뇌종양학회 회장 취임 (2020-07-01 17:07:57)
포스트코로나 대비 COVID-19 IgM/IgG RAPID TEST 신속 승인 요청 (2020-06-24 14:46:2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