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5 07:21:03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희귀암과 투병하던 美 육상선수‘게이브’의 희망의 메시지 전달
등록날짜 [ 2020년06월30일 17시11분 ]

삼성물산 패션부문 러닝 브랜드 ‘브룩스러닝(Brooks Running)’이 국립암센터 희귀암 환자를 돌보는 의료진들을 위해 러닝화 ‘론치7’ 160족을 기증했다. ‘론치7’은 미국 희귀암지원단체인 ‘브레이브 라이크 게이브(Brave like Gabe)’재단과 ‘브룩스러닝’의 협업으로 출시된 제품이다.

지난 29일, 국립암센터에서 진행된 기증식에는 이찬화 국립암센터 진료부원장, 송주백 삼성물산 패션부문 브룩스러닝 팀장 등이 참여했다.

국립암센터 이찬화 진료부원장은 “어려운 시기에 고생하고 있는 의료진들에게 큰 위안과 힘이 되는 기증에 감사한다”면서 “이는 희귀암에 대한 대중의 관심을 높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삼성물산 송주백 팀장은 “브룩스러닝은 ‘게이브’가 보여줬던 희망과 용기를 되돌아보는 차원에서 기증하게 됐다”며 “이 (기부)행사가 국립암센터 의료진에게 감사와 응원으로 다가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브레이브 라이크 게이브’재단은 2019년, 미국 중거리 육상선수 가브리엘 ‘게이브’ 그룬왈드(Gabriele ‘Gabe’Grunewald)가 희귀암인 침샘암과 갑상선암으로 투병하다사망하기 1년 전 설립한 희귀암 연구 지원 단체이다. ‘게이브’는 투병 중에도 선수 활동을 이어가며 많은 사람들에게 희망과 용기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한편, 국립암센터는 공공보건의료기관으로서 희귀난치암 극복을 위해 치료제 개발 및 환자 진료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국립암센터 희귀암센터는 3D 프린팅을 이용한 골재건, 안구암·두경부암의 양성자 치료, 난소암·복막암의 복강내 온열 항암화학요법(HIPEC), 면역세포치료 등 최적의 희귀암 치료를 제공한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명지병원-(주)웃샘, 감염병 안전장비 공동연구 개발 협약 (2020-06-30 17:13:09)
이화여대 의대 이선희 교수, 올해 ‘의사평론가상’ 수상 (2020-06-30 17:06:2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