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12-10 15:43:57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9 대한폐암학회 추계학술대회서 수상
등록날짜 [ 2019년12월02일 17시51분 ]

건국대병원 정밀의학폐암센터 김인애 교수(호흡기-알레르기내과)가 2019 대한폐암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 연제상을 받았다. 시상식은 지난 22일 롯데호텔 월드에서 개최됐다.

수상 논문은 *‘차세대 염기 서열 분석(NGS)을 통한 1기 폐선암의 재발 관련 유전자 고찰’이다. 김인애 교수는 건국대병원에서 10년 동안 수술 받았던 1기 폐암 환자 200명을 대상으로 NGS(Next-generation sequencing) 결과를 분석해 새로운 재발 예측 유전자(CTNNB1 돌연변이, ALK 등 융합유전자)를 찾아낸 점을 인정받아 우수 연제상을 수상했다. 연구는 건국대병원 정밀의학폐암센터 이계영 센터장, 건국대병원 병리과 김완섭 교수와 공동으로 진행했다.
 *Genomic insight into stage 1 pulmonary adenocarcinoma for recurrence by targeted next-generation sequencing analysis

한편, 김인애 교수는 해당 논문으로 ‘2019 대한결핵 및 호흡기 학회 추계학술대회’서 우수 초록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원자력의학원, 아세안 방사성의약품 전문가 훈련과정 개최 (2019-12-02 17:56:51)
아주대병원 12월 암 교육강좌 (2019-12-02 17:47:31)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