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8-16 14:57:29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식 개소식, 오는 8월 23일(금)에 열릴 예정
등록날짜 [ 2019년08월14일 08시22분 ]

서울대학교치과병원(원장 구영)의 부설 장애인치과병원(원장 금기연)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개소식에 앞서 12일(월)부터 진료를 시작했다.

12일(월) 오전 9시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진료 개시 후 외래진료를 위해 방문한 첫 번째 환자인 김정민(34세, 남)씨에게 꽃다발을 전달했다. 김정민씨와 모친 이근옥 씨는 “의료진들이 매번 친절하게 대해주셔서 감사하다. 장애인이 전문적인 치과치료 받을 곳이 마땅하지 않았는데,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가 앞으로 많은 장애인들의 구강건강증진을 위하여 큰 역할을 해주었으면 좋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오전 9시 30분에는 치료협조의 어려움으로 전신마취 후 치과치료를 하기 위하여 방문한 환자 송상우(13세, 남)씨에게도 꽃다발을 전달했다. 송상우 씨와 모친 이연옥 씨는 “현재 거주지 근처에는 적절한 치과치료를 받을 수 있는 의료기관이 없어서 이곳까지 오게 되었다”며 “장애인 환자가 편하게 치료받을 수 있는 공간이 생겨서 다행이다. 앞으로도 장애인을 위해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주기를 바란다.”고 인사를 전했다.

보건복지부 건강보건관리사업으로 추진하는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와 각 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는 정부의 20대 국정전략 사업 중 ‘모두가 누리는 포용적 복지국가’의 일환이다.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는 올해 6월 17일에 준공한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융복합치의료동의 1층에서 4층까지 위치하여, 전국 13개의 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중앙 제외, 현재 9개소 운영, 2019년도 4개소 구축중)에 대한 운영을 지원하고 장애인 국가구강보건정책 수립 및 시행 지원, 고난이도 치과진료 및 전신마취 진료, 치과응급의료체계 중심기관 등의 역할 수행을 통해 전국 장애인 구강진료 컨트롤타워로써 기능한다.

병원 측은 정식 진료를 시작하면서 장애인 환자 진료비 중 비급여 부분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초생활수급자인 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50%, 치과영역 중증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30%, 기타 장애인은 비급여 진료비 총액의 10% 지원할 계획이며, 환자는 진료비 지원대상자임을 확인할 수 있는 구비서류를 지참해야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진료비 지원 및 구비서류 문의 :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콜센터 02-2072-3114) 하지만 이러한 진료비 지원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장애인들에게는 진료비에 대한 부담이 있어 제도적 측면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다.

한편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의 정식 개소식은 2019년 8월 23일(금)에 열릴 예정이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수빈 아나운서, 국립암센터에 목소리 재능기부 (2019-08-14 08:26:06)
서울백병원,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병동’ 추가 개소 (2019-08-14 08:20:35)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