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8-16 14:57:29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문가 공동 연구팀 구성, ‘환자 재택관리 서비스 제공 방안 연구’ 본격 진행
등록날짜 [ 2019년08월12일 13시38분 ]

가톨릭대학교 가톨릭스마트헬스케어센터(센터장 : 서울성모병원 내분비내과 조재형 교수)가 보건복지부 정책연구용역 사업 ‘환자 재택관리 서비스 제공방안 연구’ 수주 기관으로 선정됐다.

최근 정보통신기술, 유-헬스케어(ubiquitous-healthcare) 의료기기 등의 발전에 따라 환자, 보호자 편의성과 질환 관리의 효율성을 위한 ‘환자 재택관리’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다. 하지만 규제의 불확실성, 수가 보상체계 미비 등으로 인한 서비스 활성화의 한계점이 존재하며, 질환이 다양화되고 환자의 상태 및 특성이 복잡해짐에 따라 맞춤형 재택관리 서비스 제공과 기술적, 제도적 뒷받침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가톨릭스마트헬스케어센터는 본 연구를 통해 재택관리 서비스의 구체적인 모형 제시 및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환자 재택관리 서비스 활성화 방안 및 환자 재택관리 건강보험 시범사업에 대한 지침을 제시하고자 한다. 센터에서는 연구사업의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복막투석환자(서울대학교 김동기 교수), CIED심장질환자(서울성모병원 김성환 교수), 암환자(삼성서울병원 신동욱 교수) 등 재택관리 서비스 전문가 및 대상 질환별 전문가 공동 연구팀을 구성했다.

가톨릭스마트헬스케어센터장 조재형 교수는 “본 연구사업을 통해 의료서비스의 제공 범위와 절차를 명확히 제시해 현행법 내에서 환자 재택관리 서비스가 활성화 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가톨릭스마트헬스케어센터는 지난 7월 16일 가톨릭대학교 성의회관에서 ‘환자 재택관리 서비스 제공방안 연구’에 대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브란스, 폭염 대비 취약계층 의료봉사 펼쳐 (2019-08-14 08:18:19)
충북대학교병원, “청소년 서포터즈 5기” 발대식 (2019-08-12 13:37:3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