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04-21 14:54:33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뉴스홈 > 병ㆍ의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중랑구청·중랑경찰서와 업무 협약 체결
등록날짜 [ 2019년04월12일 19시55분 ]

녹색병원은 4월 5일 중랑구청, 중랑경찰서와 함께 ‘가정폭력 피해자 의료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중랑구 내에서 가정폭력 사건이 발생할 경우 경찰은 피해자를 해당 의료기관인 녹색병원으로 인계한 후 피해사실 확인서를 쓰고, 녹색병원은 우선 환자에게 필요한 치료를 진행한 뒤 구청에 의료비를 청구하게 된다. 협약을 통해 피해사실 확인서 제출, 의료비 청구 등 의료비 지원을 받기 위한 모든 절차를 피해자 본인이 아닌 경찰‧의료기관‧구청이 연계해 진행함에 따라 피해자에 대한 지원이 보다 실질적인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지자체에서는 현재도 가정폭력 피해자에게 의료비 지원을 하고 있다. 그러나 피해자들 다수가 이 과정에서 가정폭력 피해사실이 수차례 공개되는 것을 우려해 의료비 지원신청을 하지 않는 경우가 많이 있다.

중랑구에서는 류경기 구청장의 공약 이행으로 작년 12월 위기가정통합지원센터를 발족시키면서 구청, 경찰서, 변호사 등이 기존에 별도로 진행했던 업무를 한 공간으로 통합시켰다. 이를 통해 그동안 집안사정으로만 치부하며 외면해온 가정폭력이나 아동학대 등의 문제가 있는 위기가정을 찾아내 가정방문, 맞춤형복지서비스 연계, 무료법률서비스 등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녹색병원은 가정폭력이나 아동학대, 노인학대 등이 있는 위기가정에서 상처 입은 피해자에 대해 즉각적인 의료 지원이 불가피해짐에 따라 피해자 의료서비스 지원에 동참하게 되었다.
 

올려 0 내려 0
봉미선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산병원, 지속적인 성장 위한 4대 추진과제 선포 (2019-04-13 18:45:00)
서울 백병원, '비만대사센터' 개설 (2019-04-12 11:58:40)
현재접속자